경상북도, 포스텍에 스마트시티 거점센터 개소

Google+ LinkedIn Katalk +

전국 거점센터로의 도약 기대

경상북도는 4월 16일(화) 포스텍(총장 김도연)에 ‘스마트시티 경북 거점센터’를 오픈하고 도내 스마트시티 산업의 확산 계획을 밝히는 개소식을 가졌다.

개소식에는 김호진 경북도 일자리경제산업실장, 송경창 포항부시장, 김도연 포스텍 총장, 이석우 팬타시큐리티 대표이사, 유관기관 관계자 등 100명이 참석해 개소식 행사와 함께 강연을 통해 스마트시티 가치창출을 위한 대학의 역할과 스마트 시티 거점센터를 통한 발전 비전을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스마트시티 경북거점센터는 1차적으로 도내 파급효과가 큰 인력양성 교육 및 실효성이 높은 기반기술 연구개발 사업을 우선적으로 추진하며, 향후 국비 공모사업 및 지자체 자체사업 발굴, 기업투자, 정부․산업체 연구개발 과제 수주 등을 통해 사업범위를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이에 따라 경북도는 도내 스마트시티 사업진단 및 확산을 위해 포항을 중심으로 한 도시형 문제, 의성을 중심으로 시골형 도시문제를 진단하여 문제 해결 플랫폼을 개발하는 한편, 도내 시군 공무원의 스마트시티 역량강화 및 공모사업 대응을 위해 ▲스마트시티 전문가/경영자 과정 ▲지역별 활동가 양성을 위한 스마트 시티즌 리더십 ▲경북 스마트시티 포럼을 운영할 계획이다.

김호진 경북도 일자리경제산업실장은 “스마트시티는 도내 다양한 도시문제 및 인구 소멸 문제해결을 위한 열쇠”라며 “스마트시티 경북 거점센터를 시작으로 지역 대표사업 모델 발굴 및 관련 산업육성으로 스마트시티 전국 거점센터로 도약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신창섭 기자

Share.

Comments are clo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