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시티 교통 기술은 얼마나 수익을 가져다 줄까

Google+ LinkedIn Katalk +

스마트시티 교통에 대한 투자는 얼마나 수익을 가져다줄까.

주니퍼 리서치(Juniper Research)에 따르면 2023년까지 매출은 44억 달러에 이르며 바르셀로나와 샌프란시스코가 투자 수익이 좋은 곳으로 나타났다.

보고서에 따르면, 스마트 도시 교통 기술로 인한 수익은 향후 4 년 동안 두 배 이상 증가하여 2023년까지 44억 달러에 이를 것으로 예상된다. 2019년에는 20억 달러였다.

주니퍼 리서치는 정책 및 투자 방향, 기술 영향, 기관 통합 및 교통 관리가 도시 공기질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도시 교통 혁신이 시민들에게 미치는 영향을 조사했는데 그 결과, 바르셀로나가 스마트시티 교통 기술의 선도 도시였다. 북미는 극동 및 중국과 함께 주요 투자 지역으로 지정되었다.

분석에 따르면 혼잡을 완화하는 데 사용되는 솔루션은 일반적으로 기계 학습 소프트웨어 알고리즘과 함께 센서를 사용하여 트래픽 수준과 원활한 도시 교통 흐름에 따라 신호등 위상을 동적으로 변경하는 것이다. 이 기술로 탄소 배출량을 줄임으로써 예측된 기간 동안 780억이 넘는 승용차 마일의 온실 가스 배출량을 절감할 수 있다는 것을 발견했다.

전 세계의 스마트 도시 교통 기술을 사용하는 주요 도시는 다음과 같다.

  1. 바르셀로나
  2. 샌프란시스코
  3. 싱가포르
  4. 런던
  5. 오레곤 주 포틀랜드

바르셀로나는 스마트 트래픽 솔루션, 전기 자동차 충전 인프라 및 정책, 자동차 품질 개선 및 개인 차량 사용 저감을 목표로 순위를 매기고 있다. 샌프란시스코는 강력한 정책과 혁신을 보여 주지만 승차권 서비스와 관련된 규제가 없어 전반적인 성과가 손상되었다.

글:김현지

(관련 기사) https://www.smartcitiesworld.net/smart-cities-news/smart-cities-news/smart-city-traffic-tech-revenue-set-to-more-than-double-4196

Share.

Comments are clo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