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스마트시티 리빙랩 실증사업 착수

Google+ LinkedIn Katalk +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 세종특별자치시, 한국토지주택공사는 19일  행복도시 스마트시티 리빙랩  실증사업을 본격 시행한다고 밝혔다.

리빙랩은 우리가 살아가는 삶의 현장 곳곳을 실험실로 삼아 시민들이 직접 참여하여 다양한 사회문제의 해법을 찾는 시도를 의미하며, 세종시 도담동(1-4생활권)을 대상으로 시범사업 추진 중이다.

그 동안 시민참여단을 통해 도시문제와 문제 해결에 필요한 스마트기술을 발굴하고, 스마트기술 실증사업을 추진할 민간사업자를 시민참여단 평가를 거쳐 지난 4월 선정한 바 있다.

실증사업의 주요내용은 스마트 기술을 활용한 야간 미신호 구간 횡단보도 보행자 안전, 교차로 사각지대 사고예방, 실외 미세먼지 상태정보 측정‧알림, 대형쓰레기 무단 투기 방지 등 4개 사업이다.

행복청 등 관계기관과 민간사업자는 시민 의견수렴을 거쳐 구체적인 사업계획을 확정하고, 향후 스마트시설 등을 구축‧운영한 후 시민만족도 조사 등을 통해 검증된 서비스를 타 생활권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최동열 행복청 스마트도시팀장은 “행복도시 리빙랩 프로젝트는 2019년도 정부혁신 6대 역점 추진분야 중 ‘시민참여를 통한 사회‧지역문제 해결기반 구축’의 대표사례라는 측면에서 그 의의가 크다.”고 말했다.

글:류인선기자

 

Share.

Comments are clo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