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물인터넷 자동수거기로 종이팩 배출 손쉽게 ..전국 최초 대형마트에 도입

Google+ LinkedIn Katalk +

세종특별자치시가 고급펄프 자원으로 재활용 가치가 높은 종이팩이 일반종이류와 혼합 배출로 재활용되지 않는 상황을 개선하고자 사물인터넷 종이팩자동수거기 설치·운영사업을 추진한다.

이번 사업은 시가 시민의 자발적 참여를 유도·확산해 종이팩 수거 활성화에 기여하고자 지난 4월 세종YMCA, 테트라팩코리아, 오이스터에이블과 체결한 업무협의에 따라 추진된다.

협의에 따라 테트라팩코리아는 자동수거기 13대 설치·후원하고, 오이스터에이블은 사물인터넷(IoT)시스템 운영·유지관리와 적립포인트 사용회원사를 모집하는 역할을 맡는다.

세종YMCA는 총괄 운영·관리를 수행하며, 세종시는 이번 사업에 대한 전반적인 행정 지원 및 홍보활동 전개를 추진한다.

이번 사업으로 현재 설치·운영 중인 세종시 내 대형 유통매장에 도입된 자동수거기는 전국에서 처음으로 대형마트에 설치된 것으로, 스마트폰 분리수거 앱을 이용해 종이팩을 수거하는 기기다.

이 기기를 이용해 종이팩을 배출할 경우 분리수거 앱을 실행한 후 회원코드와 재활용품 바코드를 차례로 찍고 종이팩을 투입하면 스마트폰에 배출량에 따른 포인트가 자동 적립된다.

적립된 포인트는 상하목장 우유, 7번가 피자 등 분리수거 앱상 회원업체에서 물품을 구매하는데 활용할 수 있다.

시는 아동, 청소년 등 우유소비층이 많은 젊은 도시 세종의 특수한 여건과 사회단체, 아파트의 주부모임 등의 적극적인 참여로 종이팩 자동수거기 설치 사업이 빠른 속도로 정착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우유팩 등 종이팩이 보다 많이 수거될 수 있도록 민·관 및 기업이 협력하는 수거체계를 확립해 나갈 계획”이라며 “시민들께서도 종이팩을 폐지류와 분리해 읍면동 주민센터 종이팩수거함에 배출하거나 종이팩자동수거기를 이용해주실 것”을 당부했다.

류인선기자

Share.

Comments are clo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