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 에비뉴엘에 ‘AI 뷰티 스토어’ 오픈…스타트업 룰루랩의 도전 ‘주목’

Google+ LinkedIn Katalk +

미용 용품을 판매하는 뷰티 스토어에 인공지능(AI)가 도입되면 무엇이 달라질 수 있을까?

특별히 달라질 것 없을 것으로 보이는 상점도 AI 기술을 접목하면 다른 경쟁점과 차별화된 서비스를 고객에게 제공할 수 있다는, 일종의 ‘고정관념’을 극복한 스타트업이 있어 화제다. 판교의 작은 벤처 인큐베이팅 센터에 입주해 있는 룰루랩이 주인공이다.

룰루랩은 인공지능 기반의 맞춤형 스킨케어 솔루션인 루미니(LUMINI) 키오스크를 개발하는 벤처다. 이번에 개발된 루미니를 상용화하는데 성공해 주목을 받고 있다. 루미니는 사람들의 피부를 스캔해 10초 안에 피부를 분석한 후 개개인에 맞는 화장품을 알려주는 솔루션이다. 남여 구분이 없지만 주로 여성들에게 유용한 제품이다.

룰루랩이 18일 첫 번째 국내 AI 뷰티 스토어를 롯데 에비뉴엘에 오픈했다. 롯데 에비뉴엘 잠실점 지하 1층에 있는 프리미엄 뷰티 편집숍 온앤더뷰티(ON and the Beauty)에서 만나볼 수 있다. 온앤더뷰티는 기존 드럭스토어나 편집숍과는 차별화된 형식인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운영 방식을 취하고 있다는 점에서 차별화되며 룰루랩이 입주를 결정하게 된 주 요인이기도 하다.

룰루랩은 삼성전자의 사내벤처 C-Lab 출신들이 만든 스타트업이다. 전 세계 피부 데이터를 취합해 빅데이터화 한 후 자체 개발한 인공지능 알고리즘으로 분석해 준다. 인공지능 피부 비서 루미니를 개발해 뷰티 기업과 다양한 협업을 진행하고 있다.

최용준 룰루랩 대표는 “룰루랩의 한국에서의 첫 번째 인공지능 뷰티 스토어가 론칭돼 피부로 고민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새로운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인공지능 피부비서 루미니를 통해 고객들은 무료로 피부를 측정 받을 수 있음은 물론 온앤더뷰티에서 판매하는 제품 중 자신에게 맞는 최적의 제품을 구매할 수 있다”고 밝혔다.

룰루랩은 롯데 에비뉴엘 잠실점을 시작으로 전국 주요 롯데백화점에 추가로 뷰티스토어를 오픈할 계획이다.

물루랩이 입주한 본투글로벌센터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의 스타트업 인큐베이팅 센터다. 본투글로벌센터는 매년 스타트업의 사업 내용과 기술을 평가해 입주 기업을 선정한다. 선정된 기업에게는 비용적인 면에서의 혜택도 주어지지만 상품의 마케팅을 지원하는 실질적인 스타트업 성장 전략을 펼치는 국내 몇 안 되는 센터다.

특히 글로벌 시장으로의 진출을 적극 지원하며 해외에서의 판로 개척은 물론 엔젤이나 벤처캐피탈 등 해외 투자자의 유치에도 힘을 보탠다.

본투글로벌센터의 김종갑 센터장은 미국 실리콘밸리에서 잔뼈가 굵은 해외 마케팅 전문가다. 구 정보통신부(현 과기정통부) 산하의 해외 진출 전진기지인 실리콘밸리 아이파크에서 이사로 근무하면서 국내 기업들의 실리콘밸리 진출을 지원해 왔다.

김종갑 센터장은 전화 인터뷰에서 “룰루랩은 본투글로벌센터에서도 손꼽히는 유망한 스타트업으로 해외 시장으로의 진출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또 “고객들의 뷰티 스토어에 대한 반응을 모니터링해 애플리케이션을 추가 개발할 예정이며 이를 토대로 투자유치를 위한 펀딩 라운드도 계획하고 있다”고 말했다.

류인선 기자

Share.

Comments are clo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