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애리조나에 차 없는 동네 건설

Google+ LinkedIn Katalk +

스스로를 ‘세계 최초의 포스트 카 부동산 개발회사’라 부르는 컬드삭(Culdesac)은 애리조나주 템피에서 처음으로 자동차가 없는 동네를 건설할 계획이다.

스마트시티 월드에 따르면 1억 4000만 달러, 약 1000명 규모의 개발 대상지역에서 거주자들은 자가용이나 주차를 이용하지 않지만, 방문객이나 긴급차량, 차량 공유 및 배달을 위한 주차 공간은 확보된다.

컬드삭에 따르면 미국 및 기타 많은 도시가 센터에 무인 구역을 구현하고 있지만 템피 프로젝트(Tempe project)는 도시와 개발자 사이에 주거용 주차장이 없는 이웃 규모의 커뮤니티를 구축하기 위한 최초으이 도시다.

포스트 카 시대

컬드삭의 공동 창립자이자 CEO인 라이언 존슨은 “우리가 살고 있는 커뮤니티는 최고의 자동차 시대에 최적화되어 있다. 컬드삭은 포스트 카 시대를 위한 공간을 구축하고 있다. 내년부터 컬드삭 템피 주민들은 자동차 앞 유리를 통해 보는 것이 아니라 문 앞에서 삶을 살 수 있을 것이다”고 말했다.

마크 미첼의 템피 시장은 “우리는 컬드삭팀이 우리 시의회 및 그 지역 사회와의 진정한 파트너임을 알게 되었으며, 미국 최초의 자동차 없는 커뮤니티 도시에서 살게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개발자들은 컬드삭 템페가 공동 지역뿐만 아니라 평균 녹지 공간의 3배를 제공할 수 있다고 말한다. 식료품점, 커피숍, 코워킹 스페이스, 마켓 홀 및 기타 소매점과 임대 아파트가 개발에 포함된다. 셔틀 버스, 공유차량 전용 픽업 구역, 스쿠터 주차, 오프 사이트 운송을 위한 차량 공유 등이 있다.

컬드삭의 공동 창립자이자 최고 운영 책임자인 제프 베런스는 “교통 혁신의 힘은 규모가 더 크기 때문에 다음 프로젝트를 위해 50~100 에이커의 부지를 고려하고 있다. 사람들은 자동차가 없는 지역에서 생활함으로써 걸을 수 있고 생동감 있는 라이프 스타일을 위해 자동차를 떠날 준비가 되어 있다”고 밝혔다.

신현량기자

Share.

Comments are clo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