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감정원, CES에서 세계 최초 한국형 리얼 스마트시티 ‘윈도우뷰’ 공개

Google+ LinkedIn Katalk +

한국감정원은 공기업 최초로 ‘CES 2020’에 참가해  한국형 리얼 스마트시티 플랫폼인 ‘윈도우뷰(WINDOW VIEW)’를 세계 최초로 공개하였다.

‘윈도우뷰(WINDOW VIEW)’는 360° VR영상 기술과 전자문서 솔루션인 e-FORM 기술을 접목한 한국형 리얼 스마트 시티 플랫폼으로 건물 층별 조망권 및 내부구조도 확인할 수 있는 혁신적인 스마트시티를 구축・운영하는 서비스이다.

대한민국의 실제 도시를 대상으로 360° VR영상 기반으로 플랫폼을 구축하고, 정보보안이 강화된 전자문서 솔루션을 연동하여 부동산 거래 전자계약서를 직접 작성할 수 있으며, 병원예약 및 서류 제출, 자동차 렌트카 계약 등 시민 일상생활을 한층 업그레이드시켜 편리한 미래를 만들 수 있는 플랫폼이다.

김학규 원장은 “사내벤처팀의 열정으로 1년 남짓한 짧은 시간에 ‘윈도우뷰(WINDOW VIEW)’가 탄생했다”면서 “공상과학에서 접하던 모습들이 이제는 도시와 부동산까지 현실화된 것은 매우 고무적이고, 사내벤처팀(KAB벤처스)이 ‘CES 2020’에 참가한 것만으로도 상당히 의미있는 일이라며, 대국민 편의성을 높일 수 있는 플랫폼이 되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류인선기자

Share.

Comments are clo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