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벤처기업부, 중소기업ㆍ소상공인 제조 혁신에 주력키로

Google+ LinkedIn Katalk +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이 스마트 기술을 활용해 제조 및 시장 진출을 할 수 있도록 정부가 나서서 지원한다. 중소벤처기업부가 정책을 총괄하고 산하 단체 및 공공기관이 중소기업과 협력해 이를 주도한다.

중소기업스마트제조혁신기획단(단장 조주현)은 이를 위해 관계자들을 초청, 19일 밀레니엄 힐튼호텔에서 ‘제조 데이터 기반의 제조 혁신을 위한 스마트공장 보급ㆍ확산 융복합 지원 사업 간담회’를 개최했다.

간담회에는 조주현 기획단장을 비롯해 경기 경남 제주  테크노파크, 지역 소상공인 특화지원센터, 금융기관 및 단체 등 중소기업의 제조 스마트화를 지원할 기관 관계자들과 함께 기업 수요자들이 대거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는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을 위한 스마트공장 보급 정책방향의 소개와 함께 이를 확산하기 위한 기관들의 역할, 프로젝트의 성공을 위한 참여기관과 기업의 역할과 제언 등 지원기관과 수요기관간의 효율적인 협력 방안이 중점 논의됐다. 또한 금융기관들도 참석, 금융 지원 부문에서의 역할도 논의됐다.

기획단 조주현 단장은 이 자리에서 “제조 혁신을 위한 데이터터 분석 기반의 스마트공장 보급과 확산의 중요성은 어느때 보다 크다”며 “제조 현장의 목소리를 경청해 각종 정책 지원에 반영하겠다”고 밝혔다.

사단법인 한국스마트팩토리데이터협회 김문겸 회장은 “제조 데이터 분석 기반 스마트공장 구축 지원 사업을 통해 데이터 분석 기반의 중소기업 스마트공장 구축 우수 사례를 만들고 이를 중소제조업계 전반에 신속히 확산 시키겠다”고 밝혔다.

Share.

Comments are clo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