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화학, 업무 시스템 디지털로 대대적 혁신

Google+ LinkedIn Katalk +

LG화학이 업무 시스템을 디지털 전환한다.

보고, 회의 문화 개선을 통해 일하는 방식을 대대적으로 혁시하며 전 세계 1만 8000명이 디지털 공간에서 팀즈(Teams)로 협업하게 된다.

LG관계자는 “우선 LG화학은 마이크로소프트의 메신저 기반 협업 솔루션인 ‘팀즈(Teams)’를 4월 1일부터 한국, 중국, 미국, 폴란드 등 전 세계 사업장의 사무기술직 임직원 1만8500명을 대상으로 전면 도입한다.”고 말했다. 이는 국내 기업의 팀즈 도입 사례 중 최대 규모이다.

LG화학은 팀즈 도입으로 디지털 업무공간이 마련되면 비대면(Untact), 무중단(Unstoppable), 무제한(Unlimited)의 3U 업무 시스템 구축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LG화학은 임직원이 단순 반복적인 업무에 낭비하는 시간을 줄여주는 챗봇(Chatbot) 시스템을 도입해서 채팅 창에 대화하듯 관련 키워드만 입력하면 간편하게 임직원 검색, 일정 조회·등록, 회의실 예약, 근무시간 관리 등의 업무를 할 수 있게 한다.

LG화학 신학철 부회장은  “일하는 방식과 관련된 제도는 물론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Digital Transformation)’의 하나인 업무 시스템까지 혁신해 글로벌 인재들이 선망하는 수준의 ‘스마트 워크’ 문화를 구축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류인선기자

Share.

Comments are clo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