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자동차 업계 전기차 차종 확대에 사활

Google+ LinkedIn Katalk +

미국 전기차 시장은 괄목할 만한 성장세를 보이고 있으며 테슬라 모델3가 시장점유율을 가장 많이 차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전기 자동차 (Electric Vehicle) 시장의 미국 판매 동향을 다룬 코트라 통계를 보면 2018년 미국의 전기차 판매량은 약 36만 1천대로, 전년 대비 약 16만대 증가하여 81%의 성장률을 보였다.

지금까지는 높은 배터리 가격으로 인한 비싼 가격이 전기차 확산의 가장 큰 장애 요소로 꼽혀왔으나 테슬라가 보급형 전기차 모델인 Model 3를 3만 8,990달러에 출시하면서 미국 내 총 전기차 판매량 확대에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InsideEVs에 따르며 테슬라는 2018년 한 해에만 총 13만9782대를 판매하며 전체 전기차 시장의 38.7% 시장 점유율을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테슬라 모델 3에 이어 두번째로 가장 많은 전기차를 판매한 완성차 기업은 도요타로, 도요타는 대표 전기차 모델인 프리우스 프라임 (Prius Prime)을 앞세워 2018년 총 27,595대를 판매하며 전체 전기차 시장 점유율 중 7.64%를 차지했다.

그밖에 미국 전기차 시장에서 활약하고 있는 전기차 모델로는 테슬라 Model X와 Model S, 혼다 Clarity PHEV, 쉐보레 Volt 및 Bolt EV, 닛산 LEAF 등이 있다.

2017년부터 2025년까지 북미 지역 내 전기차 생산량은 연 평균 26% 증가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북미 전체 자동차 생산량 중 전기차가 차지하는 비중은 점차 커져, 2025년에는 전체 생산량의 5.1%인 약 88만대가 전기차일 것으로 전망되며 독일OEM (다이머, 폭스바겐)이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Share.

Comments are clo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