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 로봇이 월급 지급한다..LG CNS 국내 첫 ‘자동 급여이체’ 기술 상용화

Google+ LinkedIn Katalk +

LG CNS가 RPA(로봇업무자동화)와 AI 기술을 결합해 자동 급여이체 기술을 개발, 국내 최초로 ‘자동 급여이체 서비스’를 시작한다.

LG CNS는 이 서비스를 KB국민은행 영업점에서 첫 상용화 하며, 이를 통해 금융권의 디지털 전환을 가속화할 것으로 기대된다.

RPA는 사람이 하는 단순업무를 로봇이 대체하는 기술로 최근 많은 관심을 받으며 실제 다양한 업무에 적용되고 있다. LG CNS는 RPA에 AI 기술을 더했다. AI가 더해지면 복잡한 업무도 자동화가 가능해, 은행의 급여이체 같은 사람의 판단이 필요한 업무를 대체할 수 있다.

LG CNS의 RPA+AI 기술은 각각의 역할을 통해 은행의 급여이체 절차를 모두 자동화했다. 기존에는 은행의 급여이체 담당자가 기업으로부터 받은 급여대장을 메일에서 골라 은행 내부망으로 옮기던 일을 LG CNS RPA는 급여이체 담당자의 마우스 클릭 한번 필요 없이 대신 수행한다.

LG CNS 관계자는 “RPA+AI 기술은 은행 업무 중간중간 이뤄지는 급여이체 처리 시간을 줄여, 고객 서비스 시간은 증가시키고, 야근 시간은 줄인다.”고 말했다.

LG CNS는 KB국민은행과 협력해 올 연말까지 전국 영업점 전체로 자동 급여이체 서비스를 확대 적용할 계획이다.

 

Share.

Comments are clo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