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교통거점에 수소 충전시설 구축…”수소경제 활성화”

Google+ LinkedIn Katalk +

철도역등 교통거점에 수소 충전시설을 확충하는 수소교통 복합기지 사업이 추진된다. 국토교통부는 수소경제를 활성화하고, 수소 친화형 교통체계 구축을 위하여 10월 16일까지  지자체와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수소교통 복합기지 구축 사업’ 공모를 추진한다고 밝혔다.

환승센터, 철도역, 차고지 등 교통거점에 수소 충전시설을 확충하여 이용자 접근성을 높이고, 수소차 보급을 지원한다는 게 기본 취지다.

국토부 관계자는 “수소교통 복합기지는 대용량 수소충전소의 새로운 사업 모델로서  향후 다양한 형태의 친환경 수소교통 사업을 시작하는 지역 기반시설로서의 역할을 해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국토교통부는 이번 공모를 통해 지자체와 공공기관의 사업제안을 받아 사업 타당성, 교통입지 여건, 시설 활용계획, 운영계획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할 계획이며, 공모 참여도와 제안사업의 추진 가능성 등을 고려하여 최대 10개를 11월 중 선정하고, 내년도 시범사업 1개소를 시작으로 연차적으로 사업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김현지 기자

Share.

Comments are closed.